상단여백
HOME 기관소식
국민들에게 안정적인 자산형성 및 장기저축 수단 제공을 위한 개인투자용 국채 첫 발행
  • 박미선 기자
  • 승인 2024.06.02 10:33
  • 댓글 0

- 최소 10만원부터 개인당 연간 1억원 까지 국민 누구나 손쉽게 구매 가능

- 만기까지 보유시 가산금리 및 복리 적용, 이자소득 분리과세 혜택

김윤상 기획재정부 제2차관은 5월 30일(목) 오전 10시, 한국예탁결제원 서울사옥에서 개최한 ‘개인투자용 국채 업무시스템 오픈 기념행사*’에 참석하여 개인투자용 국채가 발행되기까지 적극 협조해 준 기관 관계자들에게 감사를 전하고, 업무시스템 오픈을 축하하였다.

 * 한국예탁결제원은 개인투자용 국채 사무처리기관으로서 동 국채의 발행, 상환을 처리하는 업무시스템을 구축해옴

정부는 오는 6월부터 국민 누구나 손쉽게 투자할 수 있는 ‘개인투자용 국채’를 발행한다. 개인투자용 국채는 매입자격을 개인으로 한정한 저축성 국채로 ‘23.4월 국채법 개정을 통해 도입 근거가 마련된 이후, 관련 법령 정비 및 판매대행기관 선정 등을 거쳐 첫 발행을 앞두고 있다. 판매대행기관*으로는 지난 2월 공개입찰을 통해 미래에셋증권을 선정하였다.

 * ’24.1월 시행된 「개인투자용 국채의 발행 및 상환 등에 관한 규정」에 따라 투자중개업 인가를 받은 국채전문딜러(Primary Dealer) 중에서 공개입찰을 거쳐 선정

개인투자용 국채는 판매대행기관(미래에셋증권)의 영업점을 방문하거나 동 대행기관 웹사이트 또는 모바일앱을 통해서 전용계좌를 개설한 후 청약 기간에 구입할 수 있으며, 최소 10만원부터 1인당 연간 1억원 까지 구매 가능하다. 만기까지 보유할 경우 표면금리와 가산금리에 연복리를 적용한 이자가 만기일에 일괄 지급되고, 이자소득 분리과세(14%, 매입액 기준 총 2억원 한도)가 적용된다. 중도환매는 매입 1년 후부터 신청 가능하며, 이 경우 가산금리, 연복리 및 분리과세 혜택은 적용되지 않는다.  

한편, 정부는 올해 총 1조원의 개인투자용 국채를 발행할 계획으로 6월에는 2,000억원(10년물 1,000억원, 20년물 1,000억원)을 발행할 예정이다. 표면금리는 전월 발행한 동일 연물 국고채 낙찰금리(10년물 3.540%, 20년물 3.425%)를 적용하며, 가산금리는 최근 시장상황 등을 고려하여 10년물은 0.15%, 20년물은 0.30%를 적용할 예정이다. 청약 기간은 6월 13일(목)부터 6월 17일(월)까지이며, 매 영업일 09:00부터 15:30까지 청약 신청이 가능하다.

김 차관은 이날 행사에서 “개인투자용 국채는 금융시장의 불확실성 속에서 국민들의 안정적인 장기 투자와 저축 계획을 세우는데 큰 기여를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언급하면서, “그간 기관 투자자 위주인 국채 수요기반을 전 국민으로 확대함으로 안정적인 재정운용 기반을 구축할 수 있게 되었다.”고 했다.

[출처] 정책브리핑 보도자료(2024.05.30)

박미선 기자  pmsun1224@kotera.or.kr

<저작권자 © 기업정책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Tip] [스스로 해결하기 #3] 이노비즈기업확인, 딱~ 3가지만 알면 기업 스스로 얼마든지 가능합니다.
[Tip] [스스로 해결하기 #3] 이노비즈기업확인, 딱~ 3가지만 알면 기업 스스로 얼마든지 가능합니다.
[Tip] [스스로 해결하기 #2] 벤처기업확인, 이 3가지만 알면 아무나 누구나 쉽게 할 수 있습니다.
[Tip] [스스로 해결하기 #2] 벤처기업확인, 이 3가지만 알면 아무나 누구나 쉽게 할 수 있습니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