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관소식
AI반도체 대학원 신규 선정, 2028년까지 총 164억원 지원
  • 최성윤 기자
  • 승인 2023.05.11 19:05
  • 댓글 0

정부가 차세대 반도체 분야 초격차 기술력을 확보할 인공지능반도체대학원 3개 대학을 신규 선정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인공지능 반도체(이하 ‘AI반도체’) 분야 석·박사 고급 인재양성을 위해 서울대, 한국과학기술원, 한양대 등 3개 대학을 AI반도체 대학원으로 선정했다고 8일 밝혔다. 

이 사업은 국가 전략기술이자 경제 안보의 핵심 품목인 AI반도체 분야 설계 및 인공지능·소프트웨어 전문 고급인재를 양성해 기술경쟁력을 높이기 위함이다. 

또한 국산 AI반도체 개발 등 미래 신시장 창출을 위해 신설한 사업으로, 선정된 대학(원)에는 올해부터 2028년까지 대학당 연 30억원 수준으로 총 164억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에 선정된 대학들은 석·박사생들의 AI반도체 칩 설계 및 제작 관련 실전 역량을 높이기 위해 기업 참여형 프로젝트, 기업 인턴십, 팹리스 창업 등 산학협력 교육을 펼친다. 

아울러 글로벌 역량을 갖춘 세계적인 수준의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해외 유수의 대학 등과 공동 연구·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먼저 서울대학교는 아키텍처, 시스템 소프트웨어, 인공지능 알고리즘, 반도체 회로 설계 등 특화 커리큘럼을 구성한다. 

또한 방학기간을 활용한 팹리스 기업 등에 학점연계 현장실습, 인공지능 반도체 전공트랙을 신설해 인공지능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를 아우르는 전문역량을 보유한 인재를 양성할 계획이다.

한국과학기술원은 AI 알고리즘·회로·칩 설계 등의 다양한 실용화 연구 및 산학 공동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이와 함께 학문분야를 초월한 융합교육·연구를 위해 복수 지도제를 도입하며, 미국·유럽 내 유수 대학들과 PIM 반도체 등 차세대 분야 전략적 글로벌 협력 교육을 추진할 예정이다.

한양대학교는 초저전력·뉴로모픽 등의 핵심기술 연구와 함께 산학협력 활성화를 위해 산업혁신형, 수요지향형, 국제협력형 등 3개 트랙의 산학 프로그램을 필수과정으로 구성한다. 

특히 기업 현장 문제해결 및 자기주도적 창의자율 연구를 통해 전문지식과 실무역량을 갖춘 인재를 양성하기로 했다.

전영수 과기정통부 정보통신산업정책관은 “초거대 인공지능 기술이 비약적으로 발전하고 확산함에 따라 AI 연산에 특화된 인공지능 반도체의 중요성이 더욱 부각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고성능·저전력 AI반도체 개발을 선도할 수 있는 세계적인 수준의 고급인재양성을 적극 지원하는 한편, 이를 통해 K-클라우드 확산 등 미래 유망산업 생태계 조성에도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문의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보통신산업정책관실 정보통신산업기반과(044-202-6242)

[출처] 대한민국 정책브리핑(2023.05.08)

최성윤 기자  sychei@kotera.or.kr

<저작권자 © 기업정책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세노컴퍼니, '복스 니코제로' 궐련형에 이어 연초형 론칭
세노컴퍼니, '복스 니코제로' 궐련형에 이어 연초형 론칭
이반티, UEM 및 ITSM 솔루션 한국 출시 발표
이반티, UEM 및 ITSM 솔루션 한국 출시 발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