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관소식
K-바이오·백신 1호 펀드(유안타) 1500억 원 규모 우선 결성 추진백신 펀드(1호 및 2호) 2616.3억 원 우선 결성하여, 연내 투자 개시 추진
  • 최성윤 기자
  • 승인 2023.11.08 17:11
  • 댓글 0

보건복지부(장관 조규홍)는 11월 8일(수) K-바이오·백신 1호 펀드가 최소 결성액 1500억 원을 충족하여 우선 결성* 절차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 최소 결성액 이상으로 투자금이 조성되면 투자를 조기 개시하는 절차)

K-바이오·백신 1호 펀드 주관 운용사인 유안타 인베스트먼트(대표 양기석)는 정부 및 국책은행 출자금 600억 원과 민간 출자금 900억 원을 더해 총 1500억 원 규모로 우선 결성을 추진하게 되었다.

보건복지부는 10월 20일(금) K-바이오·백신 2호 펀드 주관 운용사로 프리미어 파트너스(대표 송혁진)를 선정하고 조성된 1116.3억 원에 대하여 우선 결정 절차를 진행한다고 밝힌 바 있다.

이에, 제약·바이오 투자 활성화를 위해 보건복지부는 K-바이오·백신 1호 및 2호 펀드의 우선 결성 절차를 연내 마무리하고, 신속히 투자를 개시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보건복지부는 11월 중 1호 및 2호 펀드 운용사(유안타 인베스트먼트, 프리미어 파트너스)와 공동으로 투자설명회를 개최하여, 투자 규모, 투자 대상, 투자 심사 절차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보건복지부 박민수 2차관은 “제약·바이오 투자 시장 위축을 고려하여, 타 펀드에 비해 빠른 속도로 투자를 집행할 것”이라며,

“K-바이오·백신 펀드의 출발이 제약·바이오 투자 활성화의 마중물이 되어 다른 민간 펀드의 투자로까지 이어지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출처] 정책브리핑 보도자료(2023.11.08)

최성윤 기자  sychei@kotera.or.kr

<저작권자 © 기업정책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