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업계소식
트레져러, 미래에셋증권과 ‘토큰증권 사업화 협력’ 업무협약 체결
  • 박태준 기자
  • 승인 2023.09.04 11:19
  • 댓글 0

수집품 조각투자 플랫폼 트레져러는 미래에셋증권과 조각투자 사업의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STO로 최근 조각투자 시장에 대한 관심이 상승하면서 양사의 인프라와 역량을 활용해 다양한 사업 기회를 도출하고, 토큰증권 연계 서비스 발굴을 통해 토큰증권 생태계 조성과 상품 및 서비스 개발을 위해 협력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양사가 보유한 기술력과 각종 자원을 바탕으로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수 있는 사업영역을 적극 발굴하는 데 힘을 모을 예정이다.

트레져러는 자산가들만의 소유물이었던 명품 시계, 파인 와인, 레어 위스키 등 고가의 수집품을 최소 1000원 단위부터 분할 투자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수집품 조각투자 플랫폼이다. 자체적으로 개발한 AI 크롤링 모델을 활용해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주요 옥션 △직거래 사이트 △커뮤니티에서 하루 100만 건이 넘는 세컨핸즈 물품의 거래 데이터를 수집해 객관적인 시장 가격 데이터를 유저들에게 제공하고 있다.

트레져러와 미래에셋증권은 투자가치 있는 와인의 밸류에이션과 이를 증권화하기 위한 스터디를 시작으로 추후 STO를 활용해서 상품화할 수 있는 다양한 상품을 연구할 예정이다.

김경태 트레져러 대표는 “이번 협약은 와인 등 수집품에 대한 정보 비대칭, 투자자 보호 등의 문제를 공동 연구로 해결함으로써 다양한 상품을 제도권 내에서 고객들에게 제공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박태준 기자  koteratv03@kotera.or.kr

<저작권자 © 기업정책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태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