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관소식
농식품부, '천원의 아침밥' 올해 사업규모 2배 이상 확대지원 인원을 68만 5천명에서 150만명으로 확대, 4월 내 참여대학 추가 모집 공고 및 선정 추진
  • 조기옥 기자
  • 승인 2023.03.30 22:42
  • 댓글 0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 이하 농식품부)는 3월 29일 최근 ‘천원의 아침밥’ 사업에 대한 대학교와 대학생들의 수요가 급증함에 따라 사업규모를 2배 이상 확대하여 학생 지원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천원의 아침밥’은 아침식사 결식률(`21년 기준 53%)이 높은 대학생에게 양질의 아침밥(쌀가공식품 포함)을 1천원*에 제공하는 사업이다.

 * 1식 기준 : 학생 1천원+정부 1천원+학교부담금(자율)

농식품부는 지난 3월 13일 올해 참여대학 41개교를 선정하고, 연간 식수인원 68만 5천명을 지원하는 계획을 밝힌 바 있다. 해당 계획 발표 이후 ‘천원의 아침밥’ 사업이 대학생들에게 매우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 그러나 사업 미참여 학교의 학생들과 한정된 끼니 수로 인해 천원에 아침밥을 먹지 못한 학생을 비롯한 많은 학생이 사업 확대를 요청하고 있다.

이에 정부는 3월 29일 열린 청년정책조정위원회(위원장 : 국무총리)에서 올해 ‘천원의 아침밥’ 지원 사업 규모를 대폭 확대하여, 지원 인원을 당초 68만 5천명에서 150만명으로 확대하기로 하였다. 농식품부와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이하 농정원)은 4월 중 신규 참여 대학을 모집 공고하고, 선정 절차를 완료하여 빠른 시일 내에 학생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또한 현재 선정되어 있는 41개 대학에 대해서도 학교가 희망할 경우 지원 학생수를 확대한다.

<2023년 ‘천원의 아침밥’ 예산 확대 계획>

 
당 초
변 경
지원규모
68만 5천명
150만명 (+81만 5천명)
사업예산
778백만원
1,588백만원 (+810백만원)

농식품부는 사업 관리 및 홍보도 강화하기로 하였다. 지원 규모가 늘어나는 만큼 부실 식단을 방지하고자 대학별 식단 구성 현장점검, 학교·학생 간담회 개최 및 설문조사 등 현장 밀착형 관리를 추진하고자 한다. 대학생들 사이에서 아침밥 먹기가 하나의 문화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학생 참여 서포터즈* 운영 등 사업 홍보를 강화해 나가는 한편, 다양한 우수 사례도 적극 발굴하여 확산할 계획이다.

 * 서포터즈 : 해당 학교 학생을 선발하여 사업 모니터링, 특색 메뉴 소개 등 SNS 활용 홍보

‘천원의 아침밥’에 대한 학생들의 관심과 만족도가 증가하면서 동문회, 기업, 지자체 등이 참여하여 함께 지원하는 사례가 증가하고 있고, 지역 농산물 사용으로 지역 사회와 상생을 도모하는 사례도 나타나고 있다.

농식품부 전한영 식량정책관은“이번 사업 확대는 최근 고물가 등 영향으로 인한 대학생의 식비 부담을 낮춰 청년 세대의 고충을 보듬고, 사회진출을 지원하고 격려하기 위한 정부 노력의 일환”이라고 하며,“‘천원의 아침밥’사업은 미래 세대의 쌀 소비를 늘려 쌀 수급 균형 유지에도 긍정적인 효과를 가져올 것”이라 덧붙였다. 

[출처] 정책브리핑 보도자료(2023.03.29)

조기옥 기자  okokok.cho@kotera.or.kr

<저작권자 © 기업정책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기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세노컴퍼니, '복스 니코제로' 궐련형에 이어 연초형 론칭
세노컴퍼니, '복스 니코제로' 궐련형에 이어 연초형 론칭
이반티, UEM 및 ITSM 솔루션 한국 출시 발표
이반티, UEM 및 ITSM 솔루션 한국 출시 발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