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업계소식
블록체인 기술 스타트업 블록오디세이, 신규 먹거리로 STO 사업 겨냥
  • 박태준 기자
  • 승인 2023.03.01 19:44
  • 댓글 0

블록체인 기술 스타트업 블록오디세이는 신규 사업으로 STO 사업에 진출한다고 28일 밝혔다.

금융위원회의 토큰증권(STO, Security Token Offering) 가이드라인 발표에 따라 토큰형 증권 사업이 제도적으로 가능해지면서 금융, 블록체인, 조각투자 업계가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다. 특히 이번 가이드라인에 맞춰 STO의 발행, 유통, 자산의 토큰화를 위한 블록체인 인프라가 필수적으로 요구되면서 블록체인 기술기업에 대한 수요가 증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블록오디세이는 안정적인 토큰증권 거래 환경을 조성할 수 있는 기술적 경쟁력을 갖춘 블록체인 기술 스타트업이다. 다양한 금융기업 및 대기업을 대상으로 블록체인 솔루션 및 Customized Blockchain Transformation (CBT)을 제공해 성공 사례를 축적하고 있다.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향후 STO 기획부터 발행⋅유통까지 모든 단계에 걸쳐 증권사·조각투자 사업자의 필요에 따라 블록체인 인프라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블록오디세이는 기업 고객의 필요에 따라 프라이빗 체인, 이더리움, 폴리곤, 앱토스 등 다양한 블록체인 인프라를 모두 활용할 수 있는 기술적 유연성을 갖추고 있는데, 이번 STO 가이드라인은 프라이빗 블록체인 환경에서 활용될 수 있도록 발표돼 이 같은 블록오디세이의 기술적 강점은 더욱 빛을 발할 예정이다.

블록오디세이는 NH투자증권의 주도하에 출범한 ‘STO 비전그룹’에도 참여해 STO 사업에 본격적으로 착수하고자 한다. 관련 기업들과 STO 제도 정비에 따라 실무 논의를 이어가면서 다양한 협의체 파트너들과 STO의 기준을 정립하고 미래 프로젝트 수행 기반을 마련해 향후 STO 인프라 영역에서 신규 사업을 발굴할 예정이다.

블록오디세이는 과거 NH농협은행과 CBDC(중앙은행 디지털화폐) 프로젝트를 함께 수행하면서 이미 금융업계 내 블록체인 기술 사업의 레퍼런스와 노하우를 갖추고 있으며, NH증권과 함께하는 STO 사업에서도 금융기관과 기업 고객들에게 특화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태준 기자  koteratv03@kotera.or.kr

<저작권자 © 기업정책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태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