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관소식
전세계 바이오 리더 서울 집결…‘세계 바이오 서밋’ 개막정부·WHO 공동 주최…코로나 경험 바탕 미래 보건 협력 논의 26일 팬데믹 공동대응 약속 담은 ‘서울선언’ 채택 예정
  • 정은미 기자
  • 승인 2022.10.27 00:09
  • 댓글 0

정부가 세계보건기구와 함께 개최하는 2022 세계 바이오 서밋이 25일 오후 서울 광진구 그랜드워커힐 호텔에서 개막했다.

보건복지부는 25일 세계보건기구(WHO)와 공동으로 이날부터 이틀동안 서울 워커힐 호텔에서 ‘백신·바이오헬스의 미래’를 주제로 세계바이오서밋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윤석열 대통령이 25일 오후 서울 광진구 그랜드 워커힐 호텔에서 열린 2022 세계 바이오 서밋 개회식에 참석, 개회사를 하고 있다. (사진=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번 행사에서는 세계의 여러 국가·기업·국제기구의 백신·바이오분야 리더를 초청해 코로나19 대응 경험을 공유하고, 기술혁신에 기반한 미래 감염병 세계적 대유행(팬데믹) 대응을 위한 국제 공조 방안을 논의한다.

첫째날 열리는 개막식에는 세계보건기구 사무총장, 나이지리아 대통령 등 전세계 주요 인사들의 축사와 기조연설을 통해 코로나19의 교훈과 미래 감염병 대응을 위한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행사의 시작을 알린다.

이어 화이자, 모더나 등 국내외 백신·치료제·원부자재 기업 대표등이 ‘포스트 팬데믹을 위한 미래전략’을 주제로 의견을 나눈다.

2일차인 26일에는 조규홍 복지부 장관의 환영사와 주요 인사들의 축사로 시작한다.

이어 세계 바이오 서밋의 정신을 집약하는 ‘서울선언문’을 선포한다. ‘서울선언문’은 미래팬데믹 대응역량 강화를 위한 국제 사회의 협력을 촉구하는 내용으로 글로벌협력, 인력양성, 연구개발, 공급망 및 규제개선에 대한 협력방안으로 구성된다.

이후 각국 보건 관리들과 단체 대표, 과학자 등이 각국의 코로나19 대응 노력과 mRNA 기술이전 허브 및 글로벌 바이오 인력양성 허브에 대한 기대, 포스트 코로나 대비를 위한 백신·치료제 R&D 투자 전략, 다음 팬데믹 대응을 위한 국제적 노력 및 협력 필요성을 주제로 토론한다.

아울러 백신 소부장(소재·부품·장비) 공급망, 글로벌 진단기기, 백신이나 바이오 의약품 규제협력 문제들을 논의하고, 마지막으로 미래의 백신과 바이오헬스 비전을 전망한다.

이외에도 국내 및 글로벌 백신·원부자재 기업 CEO 및 기업인들간의 글로벌라운드테이블이 둘째날 부대행사로 열린다.

정부는 이번 행사를 통해 전 세계 백신·바이오 의제를 선도하고 나아가 ‘바이오산업 선도국’ 도약의 발판으로 삼겠다는 계획이다.

문의 : 보건복지부 글로벌백신허브화추진단 기획조정팀(044-202-1661)

[출처] 대한민국 정책브리핑(2022.10.25)

정은미 기자  67cloud@kotera.or.kr

<저작권자 © 기업정책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