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업계소식
현대자동차 디자인담당 이상엽 전무, 대한민국디자인대상서 은탑산업훈장 수훈현대차와 제네시스 디자인을 통해 한국 산업 디자인 수준을 더 높인 공로 인정 받아
  • 김태섭 기자
  • 승인 2021.10.06 17:05
  • 댓글 0

현대자동차와 제네시스의 디자인을 담당하는 현대자동차 이상엽 전무가 대한민국디자인대상에서 개인 부문 최고 영예인 은탑산업훈장을 받았다.

    

현대차는 6일 서울 서초구 aT센터에서 산업통상자원부 주최하고 한국디자인진흥원 주관으로 열린 제23회 대한민국디자인대상 시상식에서 이 전무가 은탑산업훈장을 수훈했다고 밝혔다.

대한민국디자인대상은 대한민국 디자인 산업 발전 및 디자인 경영을 통한 국가 경쟁력 강화에 이바지한 개인 및 기업, 단체 등에 포상하는 제도다.

이 전무는 현대차와 제네시스 디자인을 통해 한국 산업 디자인 수준을 한 차원 높인 공로를 인정받았다.

이 전무는 GM·폭스바겐·아우디·벤틀리 등 세계적인 자동차 브랜드에서 20여 년간 쌓은 경험을 바탕으로 2016년 현대차에 합류했고, 현대차 ‘센슈어스 스포니티스(Sensuous Sportiness)’와 제네시스 ‘역동적인 우아함(Athletic Elegance)’ 등 두 브랜드의 디자인 정체성을 명확하게 정립했다. 

또 자동차 산업의 패러다임 변화에 맞춰 미래 모빌리티, 로보틱스 등 신산업 분야에서도 새로운 고객 가치를 창출하는 차별화된 디자인 전략을 선보였다.

이 전무가 디자인을 주도한 △현대차 아이오닉 5 △팰리세이드 △넥쏘 △콘셉트카 프로페시 △제네시스 G90·G70 △콘셉트카 에센시아 등은 세계적인 규모의 디자인 대회에서 잇따라 상을 받았다. 현대차그룹 웨어러블 로봇 벡스(VEX), 초고속 충전 브랜드 이피트(E-pit) 등도 글로벌 디자인 대회에서 수상했다.

은탑산업훈장을 받은 이 전무는 “훈장을 받아 큰 영광”이라며 “이번 수훈은 개인의 영광이기에 앞서 최고의 제품을 만들기 위해 열정과 고통을 나눴던 우리 디자이너들과 엔지니어들에 대한 보답이라고 믿는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이 전무는 “디자인을 통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대중 브랜드 현대와 럭셔리 브랜드 제네시스의 명성을 드높이기 위한 여정을 이어갈 것”이라며 “훈장은 결과가 아닌 시작을 의미한다고 생각하며, 지속해서 글로벌 시장을 이끌 수 있는 브랜드 콘텐츠를 만들기 위해 더욱 겸손히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웹사이트: http://www.hyundai.com

언론연락처: 현대자동차   홍보실   02-3464-2103~2117 

[출처] 뉴스와이어 보도자료(2021.10.06)

김태섭 기자  geneskahn@kotera.or.kr

<저작권자 © 기업정책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