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관소식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 인천시 서구, 지역중기에 내일채움공제 지원
  • 임동빈 기자
  • 승인 2021.02.28 22:37
  • 댓글 0

- 25일(목) 오후, 인천 최초 ‘서구형 내일채움공제’ 업무협약 체결 -

- 지자체 협력을 통해 그린뉴딜 관련 지역 기업 지원 우대 -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사장 김학도, 이하 중진공)는 인천시 서구(구청장 이재현)와 2월 25일(목) 오후 인천 서구청에서 지역中企 고용안정을 위한 ’서구형 내일채움공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는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과 이재현 인천시 서구 구청장이 참여해 관내 중소벤처기업의 고용 유지와 우수인재 신규 유입을 위한 내일채움공제 협업 사업 추진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서구형 내일채움공제’는 인천 최초의 협업 사업으로 지역경제 활성화가 기대된다.

중진공은 내일채움공제 가입 지원 및 운영·관리를, 인천시 서구는 지원 대상 모집과 지원금 지급 등을 수행한다. 인천시 서구는 향후 5년동안 매월 15만원씩 관내 제조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공제가입 기업부담금을 지원한다. 3월 초부터 모집을 시작해 50개사를 최종 선정한다.

특히 지원대상 선정 시 그린뉴딜 분야 중소벤처기업을 우대해 정부 국정철학과 핵심정책인 한국판 뉴딜의 성공적 이행을 뒷받침 한다. 내일채움공제 신규 가입 지원을 위한 올해 총 예산은 9,200만원이다.

이재현 서구청장은 “관내 중소기업이 더 좋은 일자리로 성장하고 근로자는 더 많은 혜택을 받으면서 함께 성장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더 좋은 정책으로 중소기업과 근로자들에게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은 “지자체와의 협업을 바탕으로한 협업 사업 추진으로 양질의 일자리를 만들고 지역주도형 한국판 뉴딜 성과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서구와 함께 협력해 지역 중소기업의 고용안정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내일채움공제는 중소기업 사업주와 핵심인력이 일정비율로 공제금을 공동으로 적립하고, 핵심인력이 5년 이상 장기재직 할 경우 적립금을 성과 보상금으로 지급하는 정책성 공제사업이다.

[출처]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보도자료 (2021.02.25)

임동빈 기자  kenshou@kotera.or.kr

<저작권자 © 기업정책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동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딤딤섬, 잠실 롯데월드몰점 신규 매장 오픈
딤딤섬, 잠실 롯데월드몰점 신규 매장 오픈
여성의 감기 질염, 세심한 치료와 예방관리 필요
여성의 감기 질염, 세심한 치료와 예방관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