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관소식
중진공, ‘이커머스 전문가 육성’해 온라인 수출 강국 만든다- 2월 5일(금) 제1회 U-커머스 Competition … 우수 성과자 표창 등 시상 - - 2021년 이커머스 특성화 대학 협약 체결식 … 7개 대학, 350명 양성 -
  • 김종주 기자
  • 승인 2021.02.08 22:14
  • 댓글 0

중소벤처기업부(장관 권칠승, 이하 중기부)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사장 김학도, 이하 중진공)은 2월 5일(금) 서울 JW메리어트호텔에서 제1회 U-커머스 Competition(UCC)을 개최하고 2021년 이커머스 특성화 대학 협약 체결식을 함께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커머스 특성화 대학 운영 사업은 글로벌 전자상거래 시장 진출을 위한 전문 인력을 양성하는 프로그램이다. 중기부와 중진공은 지난해 처음으로 7개 이커머스 특성화 대학을 지정하고 총 396명을 양성했다.

이날 열린 U-커머스 Competition에서는 지난해 이커머스 특성화 대학 과정을 수료한 학생들이 중소벤처기업의 제품을 아마존, 이베이, 쇼피, 큐텐 등 글로벌 전자상거래 쇼핑몰에 등록하고 마케팅, 판매, 물류 및 통관까지를 직접 진행한 사례를 발표하고 그 성과를 공유했다.

대국민 온라인 투표결과와 전문가 심사위원단의 평가결과를 종합한 결과 대상에는 숭실대 ‘세상을 물들임’팀(이예은, 박수빈, 윤화영, 이주영, 최수환)이 선정됐다. 비건 인증 제품을 고비즈코리아를 통해 B2B방식으로 미국, 유럽 시장에 판매하여 54백만원 상당의 수출 성과를 창출한 것이 높이 평가 받았다.

최우수상에는 숭실대 ‘Chalkolate’팀, 우수상에는 한국외대 ‘GSF’팀과 고려대 ‘소스텐’팀, 장려상에는 한국외대 ‘G+’팀, 목포대 ‘세계로유’팀, 배재대 ‘전상떡상’팀이 최종 선정됐다.

7개 수상팀에게는 중기부 장관 및 중진공 이사장 표창과 함께 이커머스 창업·취업 장려금 3,500만원의 시상이 진행됐다.

이번 본선에는 7개 대학 총 70개 팀 중에서 예선을 통과한 10개 팀이 참여했다. 중진공이 지난해 12월 고비즈코리아 홈페이지에서 진행한 대국민 온라인 투표에는 총 3,967명이 참여할만큼 높은 관심을 받았다.

또 이날 오후에는 2021년도 이커머스 특성화 대학으로 지정된 7개 대학과의 협약 체결식이 진행됐다. 올해 이커머스 특성화 대학에는 경남과학기술대학교, 고려대학교, 목포대학교, 배재대학교, 유한대학교, 전북대학교, 한국외국어대학교가 선정됐다.

이들 대학은 학교별로 전자상거래 전용과정을 운영해 이론과 판매실습 경험을 보유한 이커머스 전문인력 350명을 양성한다. 졸업생에게는 정부 지원사업을 연계 지원해 청년 창업가 및 글로벌 이커머스 전문가로의 성장을 도울 계획이다.

김학도 이사장은 “모바일과 소셜커머스를 중심으로 전 세계 전자상거래 시장은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으며 이는 해외진출을 원하는 중소벤처기업에게는 새로운 기회”라며, “중진공은 7개 대학과 함께 글로벌 이커머스 전문인력 양성에 힘써 우리나라가 온라인 수출 강국으로 발돋움 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출처]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보도자료(2021.02.05)

김종주 기자  kgu1959@kotera.or.kr

<저작권자 © 기업정책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