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관소식
매출채권보험으로 외상 납품대금 회수 걱정 줄이세요
  • 양덕진
  • 승인 2021.01.29 23:42
  • 댓글 0

□ 2021년 매출채권보험을 통해 외상 매출채권 20조원 인수
□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 비대면 일괄지원 서비스 앱 개발, 지방자치단체 협약보험 확대*, 은행 채널 확대(보험안내, 추천 등) 등 중점 추진

 * 지방자치단체에서 지역소재 중소기업의 보험료를 50~80% 지원

중소벤처기업부(장관 직무대리 강성천, 이하 중기부)는 1월 29일(금) 중소기업이 물품을 납품하고 받은 외상 매출채권의 손실로 인한 연쇄 부도 방지와 경영안정 지원을 위해 올해 20조원 규모의 외상 매출채권보험을 인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매출채권보험은 ‘97년부터 중소기업이 거래처에 물품 또는 용역을 외상으로 납품하고 거래처 부실로 대금을 회수하지 못할 경우 손실을 보상해주는 제도로 중기부에서 운용(신용보증기금에 위탁)하고 있다.

가입 대상은 중소기업과 평균 매출액 3,000억원 미만의 중견기업으로 기업당 보험 가입한도는 최대 100억원이다.

<매출채권보험을 통한 위기 극복 사례(20년)>
 
A업체(경기도 동두천시 소재)는 산업용 케이블을 제조하는 중소기업으로 지난 5월 오랫동안 믿고 거래해온 B업체의 부도로 예상치 못한 도산의 위기에 내몰렸으나, 매출채권보험에 미리 가입해 둔 덕분에 미수금 중 9억원을 보상받아 무사히 위기를 넘길 수 있었음.

A업체 대표는 “코로나19로 가뜩이나 힘든 상황에서 매출채권보험을 활용해 회사를 지킬 수 있었고, 특히, 경기침체 시기에는 중소기업들이 작은 충격에도 버티지 못하는 경우가 많아, 코로나19 위기에 대한 대비책으로 매출채권보험에 반드시 가입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경기 불확실성이 지속되는 상황에서 보다 많은 중소기업이 보험 가입을 통해 안전망을 강화하고 사업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①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피해기업의 보험료를 10%(5,000억원 규모)를 지원하고, 모바일 기기로 보험 가입부터 보험금 청구까지도 가능하도록 비대면 일괄 서비스 앱도 개발·고도화 할 예정이다.

* 비대면 One-Stop 앱 : 현재 정보제공 동의 등 보험가입이 가능하며, 하반기
보험금 청구가 가능하도록 고도화 예정

② 지방자치단체 협약보험*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지역소재 중소기업에게 보험료 부담 완화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 지방자치단체에서 보험 수수료의 50~80%지원(’19년 2개 지자체, ‘20년 9개 지자체)
20년 지원실적 : 818개사, 3.2조원 매출채권 인수, 30.5억원 보험료 지원

③ 중소기업의 금융 접점인 은행을 통해 보험안내, 추천 등이 가능하도록 할 예정(전산연결 등 추진)으로 이로 인해 고객의 접근성과 편의성이 한층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중기부 노용석 글로벌성장정책관은 “지난 25년간 중소기업의 든든한 경영 안전판 역할을 담당해온 매출채권보험의 적극적인 활용을 당부드리며, 정부도 코로나19 이후 빠르게 변화되고 있는 경제 여건에 맞춰 제도개선 등에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대표전화는 1588-6565이며, 10개 지역 매출채권보험 전담센터*와 109개 신용보증기금 영업점에서 상담이 가능하다.

구분
대표전화
구분
대표전화
서부신용보험1터
02-710-4551
인천신용보험센터
032-450-1546
서부신용보험2센터
02-2014-0155
부산신용보험센터
051-678-6041
동부신용보험1센터
02-2141-3321
대구신용보험센터
053-430-8981
동부신용보험2센터
02-2194-2984
광주신용보험센터
062-607-9261
경기신용보험센터
031-230-1581
대전신용보험센터
042-539-5615

[출처] : 중소벤처기업부 보도자료(2021.01.28)

양덕진  dawnwing12@kotera.or.kr

<저작권자 © 기업정책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덕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