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업계소식
베러댄와플, MG희망나눔 소셜 성장 지원사업으로 첫 직영매장 오픈
  • 손수미 기자
  • 승인 2020.06.19 18:43
  • 댓글 0

– 직영매장 운영을 통한 프랜차이즈 차별성 제고 및 매출 향상 기여

베러댄와플, MG희망나눔 소셜 성장 지원사업으로 첫 직영매장 오픈

 

공동육아를 위해 만난 경력단절여성들이 설립한 협동조합형 프랜차이즈 베러댄와플협동조합(이사장 이수민)이 지난달 여의도에 첫 직영매장을 오픈했다고 발표했다.

베러댄와플의 주요 상품은 벨기에 리에주식 와플로 5월 현재 전국 65개의 가맹점이 운영 중이다. 28년 경력의 제빵장인과의 협업으로 와플에 대한 맛과 품질은 확실하나, 운영 매뉴얼 구축을 통한 프랜차이즈 차별성 제고와 효율적인 관리를 통한 매출 향상을 위한 직영매장의 필요성이 대내외적으로 높아지고 있었다.

직영매장 개설을 고심하던 중, ‘MG희망나눔 소셜 성장 지원사업’에 선발되어 직영매장 오픈에 필요한 성장자금 뿐만 아니라 금고 인프라를 활용한 MG eshop 입점 등 판로확대, 기업 인지도 제고를 위한 홍보 콘텐츠 제작 등을 지원받을 수 있었고, 이는 점주 교육 퀄리티 및 기업 매출 향상에 기여했다.

 

이수민 베러댄와플협동조합 이사장은 “기업이 필요한 사항을 제한하지 않고 실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MG희망나눔 소셜 성장 지원사업을 통해 첫 직영매장을 오픈할 수 있었다”며 “베러댄와플에 도움을 준 함께일하는재단과 MG새마을금고와 함께 성장하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새마을금고중앙회(회장 박차훈)와 함께일하는재단(이사장 송현섭)은 사회 문제 해결에 기여하는 사회적경제기업의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MG희망나눔 소셜 성장 지원사업’을 2018년부터 운영하고 있다. 총 25개의 사회적경제기업을 발굴하였고, 총 13억 원의 성장지원금과 기업 맞춤형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손수미 기자  flyhigh616@kotera.or.kr

<저작권자 © 기업정책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수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