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업계소식
소재ㆍ부품ㆍ장비 분야 ‘중소기업 계약학과’ 모집
  • 정도윤 기자
  • 승인 2019.10.02 19:54
  • 댓글 0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는 1일 소재ㆍ부품ㆍ장비산업 분야 중소기업의 전문 연구인력 양성을 지원하기 위해 ‘중소기업 계약학과’ 신규 주관대학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는 정부가 지난 8월 5일 발표한 ‘소재ㆍ부품ㆍ장비 경쟁력 강화대책’ 후속조치로, 관련 분야 중소기업의 특화 전문인력 공급을 확대하기 위한 방안 중 하나이다.
 
특히, 반도체나 5G와 같이 대기업이 주도하는 신산업 분야에 있어서 소재ㆍ부품ㆍ장비 관련 협력 중소기업들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대학과 대기업이 협업하는 ‘상생형 계약학과’ 방식이 도입된다.
 
‘상생형 계약학과’는 대학이 대기업과 사전에 협의해 대기업 협력사 근로자의 교육수요를 파악하고, 교육과정을 공동으로 구성해 대학에 학위 과정을 개설하는 방식이다.
 
지금까지 대기업이 대기업 소속 근로자를 대상으로 계약학과를 운영한 경우는 있었지만, 협력 중소기업 직원을 위해 계약학과 설치를 지원하는 경우는 이번이 처음이다.
 
중소벤처기업부 관계자에 따르면 삼성전자, LG전자, SK텔레콤 등이 상생형 계약학과 설치를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으며, 협력사 참여 수요를 파악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상생형 계약학과 참여를 검토 중인 한 대기업 관계자는 “협력사의 경쟁력을 높이는 것이 결국엔 대기업에도 도움이 되고, 관련 업계 전체를 살리는 길이므로 좋은 모델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중소기업 계약학과는 기준등록금의 85~65%를 정부가 지원하고 나머지는 근로자와 소속 중소기업이 반반씩 부담하는 구조이며, 참여 근로자는 학위 취득에 걸리는 2년과 졸업 후 1년, 총 3년간 소속 기업에서 계속 근무해야 한다.
 
이번에 모집하는 소재ㆍ부품ㆍ장비 분야 중소기업 계약학과는 2020년3월 개설을 목표로 학사ㆍ석사ㆍ박사 학위 재교육형 5개 학과를 모집하며, 이 가운데 3개 이상을 상생형 계약학과 방식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주관대학 모집은 10월 2일~23일까지이며, 자세한 내용은 중소기업인력지원사업 종합관리시스템(sanhakin.mss.go.kr)에서 확인 가능하다.
 
중소벤처기업부 원영준 성장지원정책관은 “이번에 모집하는 중소기업 계약학과가 소재ㆍ부품ㆍ장비 분야의 독립은 물론이고, 대ㆍ중소기업 간 상생협력을 강화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 출처 : 중소벤처기업부

 

 

 

정도윤 기자  ceo320@kotera.or.kr

<저작권자 © 기업정책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도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뚱딴지???
뚱딴지???
파력발전 기업 인진, SK이노베이션의 친환경 캠페인에 적극 동참
파력발전 기업 인진, SK이노베이션의 친환경 캠페인에 적극 동참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