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업계소식
헤르페스 바이러스, 단순포진, 한의학으로 치료 가능해
  • 손수미 기자
  • 승인 2019.06.19 12:49
  • 댓글 0
송파 백삼한의원 조성은 원장

헤르페스 바이러스는 성기, 엉덩이, 항문, 허벅지 등에 물집이 올라오면, 소변 불쾌감, 찌릿한 통증, 가려움 등이 유발되는, 삶에서 매우 불쾌감을 주는 질환이다. 만성피로, 권태 무력감을 같이 동반하기도 하며 성생활을 약화시키고 심리적인 위축, 우울감 등을 야기시킨다.

심한 경우는 한 달에 두 번 이상 발병하며 하나가 아닌 여러 개가 버찌 모양처럼 물집이 생기기도 한다. 하나가 생겨서 힘든 1주일을 보낸 후 이제 물집이 가라앉으려나 하는 시점에 다른 하나가 연이어 발생하기도 한다.
 
면역력만 좋다면 헤르페스바이러스가 있어도 포진을 생성하지 않고 몸에 거의 어떤 불편함 없이 사는 경우도 많다. 그러나 잦은 음주, 과로, 스트레스 등으로 몸의 면역력이 저하되면 헤르페스바이러스 활동이 활발해지면서 성기 주변으로 포진을 유발시키게 된다.
 
여성 단순포진 환자들의 경우에는 질염, 냉대하, 만성방광염, 인유두종바이러스 등의 여성생식기 질환으로 고생하는 경우가 많다.

헤르페스 한방치료약은 헤르페스 뿐만 아니라 이러한 여성생식기 질환도 같이 치료하게 된다. 헤르페스와 여성생식기 질환을 따로 치료하는 것이 아니고 통합해 치료하는 것이다. 남성 환자들의 경우 간기능저하, 만성피로, 권태 무력 등의 증상들도 같이 좋아지게 된다.
 
헤르페스바이러스, 단순포진 환자의 한방치료는 두 가지 방향으로 약효가 집중된다.
 
헤르페스를 강력히 억제하며, 면역력을 집중 보강하도록 치료한다. 면역력을 보강한다고 보약 먹은 후에 포진이 더 덧나는 경우도 있다. 헤르페스 치료에는 면역력 보강과 함께 바이러스 억제 치료도 매우 중요하다. 한방치료를 통해 포진 발병횟수를 1년에 1~2회 이하로 낮추어야 한다.
 
송파 백삼한의원 조성은 원장은 “헤르페스 치료약을 통해 치료하면 포진 발병횟수가 급격히 줄어들고, 고질적이던 여성생식기 질환도 같이 치료가 가능하다. 마음고생, 몸고생만 할 것이 아니라 적극적인 치료를 할 것을 당부한다”고 전했다.

 

#헤르페스, #헤르페스바이러스, #백삼한의원 

손수미 기자  0616flyhigh@gmail.com

<저작권자 © 기업정책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수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