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관소식
한국생산기술연구원, 광역협력형 차세대 건설·농기계 중장기전략 마련3개 지역별 보유한 건설기계, 농기계 연구 인프라의 연계·활용 전략 마련으로 광역협력형 미래 유망산업으로 육성할 계획
  • 최은식 기자
  • 승인 2018.12.27 23:28
  • 댓글 0

한국생산기술연구원 건설기계기술센터(센터장 윤주섭)는 ‘지역특화센터 발전방안’ 기획과제 결과보고회를 개최하고 경북 경산시 건설기계기술센터 및 전북 김제시 농기계신뢰성평가센터와 전북 군산시 건설기계부품연구원의 보유인프라 상호개방·연계협력을 통한 기업지원 전략 마련 및 관련 산업 중장기 육성전략을 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19일 대전 KW컨벤션센터에서는 건설기계, 농기계 관련 산학연관 30여명이 참여하여 국내 건설·농기계 산업 육성을 위한 기획과제 결과보고와 함께 활발한 토의를 진행했다.

건설·농기계는 고부가가치의 대표적인 일자리창출 산업이며 완성품과 부품기업이 전후방산업으로 위치하여 유사한 산업구조를 지니고 있다. 이에 보유 장비와 인력, 정보의 연계·활용 전략으로 산업육성 시너지를 목표하고자 기획과제를 추진했다.

윤주섭 센터장은 기조발표를 통해 극한환경, 지능화, 무인화 등 융복합기술 활용 확대에 따라 다양한 시험평가 수요가 증가하고 있으며, 건설 및 농기계 분야 간의 협력으로 효과적인 미래유망 산업육성이 필요함을 설명했다.

이에 3개 지역별 보유한 장비·설비의 연계·활용을 통한 관련 기업들이 현장에서 체감할 수 있는 지원전략이 필요함을 설명했다.

결과보고회를 통해 한국과학기술정책플랫폼협동조합 김준모 수석연구원은 건설·농기계 통합 애로접수 창구로 Tech-biz센터 마련, 3개 지역별 보유한 시험평가데이터 공유·활용을 위한 국내 최초의 ‘건설농기계 신뢰성 연구데이터 지도’ 구축, 건설·농기계 보유기술간 협력의 무인작업, 군집작업 등 융복합기술개발사업을 제안했다.

볼보코리아, 에버다임 등 산업계 참석으로 정부 연구소의 보유장비, 시험시설, 지원정책에 대한 이해도를 높였으며, 광역협력을 위한 다양한 의견과 자문이 이어졌다.

기획과제 결과보고회를 통해 한국생산기술연구원 건설기계기술센터 및 농기계신뢰성평가센터와 건설기계부품연구원은 상호협력과 교류를 확대하기로 하였으며, 국내 건설·농기계 산업육성을 위하여 보유 인프라를 개방 및 공유할 수 있도록 협의했다.

3개 연구조직은 보유장비 및 정보를 모두 연계 및 활용할 수 있도록 MOU 체결을 추진하여 기업수요 맞춤의 장비지원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며, 건설기계산업협회, 농기계공업협동조합 등과 공동으로 건설·농기계 기업의 애로기술을 상시 접수하는 전담센터를 구축하여 전주기 기업지원체계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최은식 기자  kujeyeok@kotera.or.kr

<저작권자 © 기업정책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은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유브이알, 플러그앤플레이 액셀러레이팅 기업에 선정
유브이알, 플러그앤플레이 액셀러레이팅 기업에 선정
소상공인은 결제수수료 0%대! 소비자는 소득공제 40%! 간편결제 제로페이
소상공인은 결제수수료 0%대! 소비자는 소득공제 40%! 간편결제 제로페이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