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타
시니어가 중심이 된 연극 오팔주점 선보여무술해 58년개띠들의 유쾌한 반란 그려
  • 신상숙 기자
  • 승인 2018.12.06 23:40
  • 댓글 0

시니어들이 중심이 된 연극 오팔주점이 27~28일 양일 간 대한민국 연극의 메카 대학로 엘림홀에서 열린다.

연극 오팔주점 대본 연습 현장에서 열연 중인 김선 한국시니어스타협회 회장

이번 연극은 2018년 무술년 송년에 맞춰 베이비부머의 중심인 58년생이 환갑을 맞는 해이기에 더욱 의미가 깊다.

이번 연극은 극본·연출·배우는 물론 기타 모든 스탭까지 58년생이 주류를 이룬다. 이들은 모두 인생의 2막을 꿈꾸는 한국시니어스타협회 회원이자 100세시대 새로운 변화에 도전하는 엑티브 시니어다. 2018년 무술년 개띠 중 유난히 돋보이는 1958년생은 당시 한해 출산기록 100만명을 넘어서는 대한민국 역사상 전무후무한 신기록을 세웠다.

한국시니어스타협회는 1958년생은 학교 2부제, 3부제를 겪고 사회에 진출해서는 ‘월화수목금금금’이라는 신조어 아래 국내산업 발전은 물론 중동 해외건설 신화를 이루며 대한민국의 새로운 변화를 만들어냈다고 밝혔다.

한국시니어스타협회 장기봉 시니어 예술감독은 “1958년생의 삶과 지치지 않는 열정을 세대공감의 개념으로 남기고 싶었다”며 “극본에서 연출까지 연기에 무지한 시니어들과 함께 열정적으로 부딪치며 만들어낸 베이비부머들의 이야기에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시니어스타협회는 이번 연극을 통해 100세 시대 인생 뒤안길이 아닌 새로운 인생 2길을 제시하는 시금석을 만들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신상숙 기자  mydream45@kotera.or.kr

<저작권자 © 기업정책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비플릭스’, 연말 연휴 무료영화 업데이트 실시
‘비플릭스’, 연말 연휴 무료영화 업데이트 실시
세계최초 브레인마사지기 ‘니르바나’ 출시
세계최초 브레인마사지기 ‘니르바나’ 출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