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관소식
우리나라 직장인 88.1% 자신을 갑이 아닌 을로 인식
  • 박태준 편집국장
  • 승인 2018.12.03 23:09
  • 댓글 0

우리나라 직장인의 88.1%는 자신을 갑이 아닌 을로 인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직업능력개발원(원장 나영선)은 11월 30일 오후 2시 대한상공회의소에서 ‘한국의 직업, 한국인의 직업의식’을 주제로 직업지표 및 직업의식 세미나를 개최하고 이같이 밝혔다.

이번 세미나에서 한상근 한국직업능력개발원 진로정보팀장은 ‘한국인의 직업의식 및 직업윤리(2018)’ 연구의 주요 결과를 발표했다.

결과에 따르면 직장인 중 33%정도가 자신의 직업을 천직으로 느끼고 있었다.

또한 우리나라 국민들이 직장에서 느끼는 실직에 대한 두려움은 5점 만점에 약 3.9점으로 높은 편으로 나타났다.

더불어 고용주나 사업주의 직업윤리 수준은 5점 만점에 약 4.2점으로 일반 국민의 약 4.6점 보다 낮은 것으로 집계됐다.

한편 한국직업능력개발원에서는 1998년 이래 매 4년 마다 한국인의 직업의식 및 직업윤리 연구를 수행해 왔다. 2018년에는 우리나라 국민 15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하고, 조사 결과를 질적으로 확인하기 위해 표적집단 인터뷰(FGI)를 추가 실시했다.

박태준 편집국장  koteratv03@kotera.or.kr

<저작권자 © 기업정책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태준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사업자들이 알아야 할 세금정보
사업자들이 알아야 할 세금정보
5G 파트너 안리쓰, MWC 2019 전시 참가
5G 파트너 안리쓰, MWC 2019 전시 참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