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업계소식
픽스타(PIXTA), 화상 인식 기계 학습용 이미지·영상 제공 서비스 개시기업의 AI 활용도 높이는 맞춤형 서비스 나서
  • 장용수 기자
  • 승인 2018.10.24 22:00
  • 댓글 0

아시아 NO.1 크리에이티브 플랫폼을 지향하는 픽스타(대표: 김려일)는 10월 11일 기업 화상 인식 기계 학습을 지원하는 서비스를 개시했다고 밝혔다. 

오늘날 기업의 AI 활용도는 다양한 분야에서 빠르게 늘어나는 가운데 그와 더불어 기계 학습의 성능 향상이 필요한 상황이다. 

화상 인식의 기계 학습 성능을 향상시키려면 방대한 화상 데이터가 필요하지만 기업이 자체적으로 대량의 화상 데이터를 확보하려면 그 비용이 만만치 않다. 따라서 지금까지는 막대한 비용을 부담할 수 있는 대기업이 주로 기계 학습을 활용해왔다. 하지만 오늘날 IT 기술의 발달로 중소기업에서도 데이터만 확보할 수 있다면 기계 학습을 통한 AI 활용도를 높일 수 있게 되었다.

픽스타는 이러한 배경하에 최근 이미지 데이터 제공에 대한 많은 기업들의 문의가 이어지면서 그에 대한 해결책을 제시하고자 기업에 기계 학습용 이미지·영상 데이터 제공 서비스에 나섰다.
 

 

장용수 기자  jys0@kotera.or.kr

<저작권자 © 기업정책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용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